참가후기

[어학연수자]University of Manitoba

2014.04.28 위석민 Summer Session
1. 학교선택   

 

Summer Session Program에 참가하려고 생각을 했을 때, 미국 쪽의 대학을 생각하고 있었다. 하지만 정보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미국의 경우 복잡한 비자 절차와 다소 비싼 학비에 미국행을 포기하고, 6개월의 무비자가 허용되고 미국보다 비교적 학비가 저렴한 캐나다를 선택하게 되었다. 나라를 선택한 후, 도시를 선택해야 하는데 서부의 밴쿠버, 중부의 캘거리와 위니펙, 동부의 토론토 등등 많은 도시들이 있다. 결정을 하는데 있어서 비용을 비롯하여 여러 가지 조건들을 생각해 보았는데 한국인의 수가 가장 큰 요인으로 작용하였다. 그래서 그다지 한국인이 많지 않은 Manitoba 대학을 선택하게 되었다.

 

2. 출국준비   

 

해외에 나가는데 있어서 가장 먼저 준비해야 할 것은 단연 여권과 항공권이다. 여권의 경우, 예전에 해외에 여행을 나갈 때 만들어 놓은 것이 있어서 따로 발급받을 필요가 없었다. (포항시청에 여권을 신청하면 15일 이내에 발급을 받을 수 있다) 항공권은 summer session을 가려는 날짜가 성수기이기 때문에 가능한 한 조기발권을 통해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좋을 것이다. 캐나다로 가는 대부분의 항공사의 경우 6월 20일경까지가 비성수기로 항공권이 저렴하다. 또한, 직항보다는 홍콩이나 일본등을 경유해서가는 항공편이 훨씬 더 저렴하다. 나 같은 경우, 홍콩을 경유해서 가는 Cathay Pacific항공을 이용하였다. 그 다음으로는 대학에 등록을 하는 것인데 http://umanitoba.ca/extended/ english/에 들어가서 절차에 따라서 등록을 하면 된다. 등록을 하는데 있어서 기숙사와 홈스테이중 선택을 해야한다. 나 같은 경우, 프로그램에 짧은 기간 참가하는 것이라서 다양한 나라의 외국 친구들과 친해지는데 중점을 두고 기숙사를 선택하였다. 등록을 마쳤다면 1~2주 후에 입학허가서를 비롯하여 학교에 관한 몇몇 정보들이 등록했던 주소로 올 것이다. 이 외에는 여행을 가는 것과 다름없이 준비하면 될 것이다.(여행자보험, 가이드북등등)

 

3. University of Manitoba의 Intensive

 

English Program   Placement Test를 통하여 반을 배정하게 되는데, 프로그램 첫날 오전에 시험을 본다. 하지만, 한국에서 미리 online placement test를 마쳤다면 첫날 시험을 볼 필요는 없다. 시험은 듣기, 문법, 작문의 세 분야로 이루어지면, 난이도는 그다지 어렵지 않다. 반은 100, 150, 200, 250, 300, 350, 400의 7개의 반으로 나누어지는데 상위반으로 갈수록 말하기나 듣기보다는 문법이나 작문에 치중하는 경향이 있다. 수업은 하루에 5시간 일주일에 5일 수업을 한다. 수업외에도 여러 가지 activity 프로그램을 제공하는데 이것들의 참여여부는 개인의 몫이다. 이런 activity에 참가함으로써 많은 외국 사람들과 만날 기회가 생길 것이다. 또, 주말에는 주변의 관광지로 놀러가는 activity도 있는데 위니펙은 교통이 불편하기 때문에 이런 것을 잘 이용한다면 4주동안 충분히 위니펙의 주요 관광지를 모두 다녀올 수 있다.

 

4. 학교생활   

 

위니펙은 Manitoba의 주도이자 캐나다에서 7번째로 큰 도시이다. 주변에 큰 도시가 없는 한적한 곳이라 생각하면 된다. 대학은 위니펙의 외곽에 위치해 기숙사가 잘되어 있는 편이었다. 1인 1실의 방을 배정받았고, 방은 일주일에 한번씩 청소도 해준다. 세탁실은 지하에 위치 해있고, 재료를 사다 요리를 할 수 있는 부엌도 따로 있었다. 음료와 스낵자판기가 있는데, 출출할 때 이용하면 될 것이다. 식사의 경우, 기숙사내의 식당을 이용하였는데 만족스러운 편이었다. 느끼한 음식이나 육류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음식걱정은 안 해도 될 것이다. 또한, IEP에 동양인들이 많다는 것을 고려해서 인지 거의 매번 밥이 나왔다. 학교시설의 경우 잘 되어있는 편이다. 도서관 카드만 만든다면 도서관에서 쉽게 책을 빌릴 수 있고, IEP에서 나누어준 아이디와 비번을 통해 교내 곳곳에 있는 컴퓨터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학교 체육관과 수영장도 공짜로 이용할 수 있었다.

 

5. 경비

 

항공료 : 110만원(tax포함)

수업료 : C$1800(기숙사, 식비, 기타 activity비용 포함)

생활비 : C$600

여행비 : C$1200(밴쿠버, 로키산맥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