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후기

[어학연수자]UCLA summer session참가 후기

2014.04.28 이효준 Summer Session

1. 준비과정

 

비행기표는 인터넷 사이트에서 구매하였습니다. 가격은 세금까지 포함하여 85만원에 캐세이퍼시픽 왕복으로 끊을 수 있었습니다. 학교 여행사에서도 알아보았지만 제 경우는 인터넷으로 사는 것이 더 싸더군요. 학교 여행사가 아닌 다른 여행사의 경우 비행기표를 공동 구매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좀 더 싸게 구할 가능성이 있으니 시간이 된다면 알아보시기 바랍니다. 저가 여행사들의 표는 조기에 매진되기 때문에 서둘러 구하셔야 됩니다.

 

서머세션을 계획하실 때 가장 먼저 하실 일이 학교 선택과 프로그램 선택이라면 그 다음으로 하셔야 될 것이 비행기표 예매입니다. 여권 신청은 학교의 대아여행사를 이용하는 것이 빠르고 편합니다. 5000원의 수수료만 부담하면 되고 기간도 2주 정도밖에 걸리지 않습니다. 혼자서 해결하는 경우 빠르면 1주 만에 여권을 받을 수 있지만 부산 시청까지 내려가서 여권을 만들어야 하므로 교통비와 시간의 낭비가 클 것입니다. 서두를 필요는 없지만 그래도 바빠지기 전에 만드시는 게 좋을 듯 합니다. 비자는 학교 여행사를 이용하는 경우 수수료가 많이 들기 때문에 직접 준비하였습니다. 하지만 저의 경우 처음 준비하는 거여서 시간의 낭비가 많았기 때문에 처음이고 바쁘신 분들은 대행해도 괜찮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비자신청 서류는 아틀라스 인터내셔널 홈페이지에 잘 나와 있습니다. 주소는 http://www.ucla-summer.co.kr/인데 무료로 UCLA 수속 대행을 해주는 곳입니다. UCLA의 경우 학교에서 대행해주기 때문에 이곳을 이용할 필요는 없지만 궁금한 것을 메일로 질문하시면 친절하게 가르쳐 주실 것입니다. 학교에 신청 서류를 내고 나면 학교로부터 I-20가 올 것입니다. 도착하면 바로 미 대사관 인터뷰를 신청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늦어지면 원하는 날짜에 인터뷰를 잡기 힘들어지기 때문입니다. 미 대사관에서 인터뷰 하실 때는 한국말로 하시는 것이 의미 전달에 좋을 것입니다. 옆에 통역이 있고 대사도 한국어를 조금은 알아들으므로 영어로 의미 전달이 힘들 것 같으시다면 처음부터 한국어로 말씀하세요

 

  미국 비자를 받을 때 재정보증 문제로 고민을 하시는 분이 많으신데 관광비자로 가실 때에는 그렇게 큰 돈이 없어도 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400만원 이상만 통장에 있으시다면 무난히 통과한다고 들었습니다. 하지만 제가 신청한 유학비자의 경우 재정보증문제가 까다롭다고 들어서 걱정을 많이 했습니다. 지금 제 생각에는 부모님 두분 중 한 분이 3년 이상 안정된 직장생활을 하셨고 통장 잔고가 500만원만 넘으신다면 무난하게 될 것 같습니다.

 

2. 수업

 

저의 경우 6주의 AIEP 코스를 선택하였습니다. 그냥 4주 보다는 6주가 낫다고 생각하여 그렇게 신청하였는데 나중에 생각해보니 4주 프로그램이 더 나았을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AIEP 코스는 문법, 쓰기 등을 배우게 되는데 그 내용이 한국의 어학원이랑 크게 다를 바가 없습니다. 때문에 차라리 대화 등을 위주로 하는 IECP 코스를 선택하는 게 더 나았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첫날에 시험을 쳐서 어느 레벨의 클래스로 갈 것인지 확인하게 되는데 공부를 목적으로 오셨다면 이때 시험을 잘 치시는 게 좋습니다. 낮은 클래스의 경우 수업의 질이 낮아서 얻는 것이 없습니다. 수업 중 일주일에 두 시간은 elective course를 들어야 합니다. 저는 이것을 LA out and about으로 신청하였는데, LA 여러 곳을 수업을 하면서 둘러볼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신청하였습니다. 하지만 실제로는 둘러보는 날은 일주일에 한번이므로 총 5~6회에 불과하며 밖으로 나가지 않는 날은 교실에서 둘러본 것들에 대해 이야기를 하는데, 저의 경우 둘러보는 곳도 그렇게 마음에 들지 않았고 교실 수업도 조금 형식적이라는 느낌을 받아서 나중에는 이 수업을 택한 것에 대해 조금 후회를 하게 되었습니다.

 

3. 생활

 

저는 서머세션을 신청할 당시 바빴기 때문에 그냥 기숙사를 신청하였습니다. 6주에 15식을 하면 200만원 가까이 내야 하더군요. 기숙사를 신청하면서 외국인 친구들을 많이 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그것도 자기 하기 나름인 것 같습니다. 기숙사의 단점은 룸메이트가 아시안계나 한국인이 될 가능성이 높다는 것입니다. 아마도 학교 측에서 학교 적응 문제 등을 고려하여 일부러 그렇게 묶는 것 같았습니다. 저의 경우도 룸메이트가 한국인이었는데 때문에 수업을 마치고 영어로 대화할 기회가 현저히 줄어버렸습니다.

 

기숙사에 입사하게 되면 브루인 카드와 방의 디지털 도어락을 열수 있는 카드키를 줍니다. 기숙사의 경우 보안이 잘 되어 있어서 안으로 들어올 때 브루인 카드를 문 옆의 장치에 긁으셔야 됩니다. 저녁 9시 이후에는 기숙사 엘리베이터 앞에서 브루인 카드를 보여주기를 요청하니 반드시 들고 외출하시기 바랍니다. 카드키의 경우 분실하실 경우에는 기숙사 일층 로비에 가셔서 재발급을 받으셔야 되는데 3회까지는 무료로 재발급 받으실 수 있습니다. 카드키를 안에 두고 나왔을 경우에는 카드를 재발급해주고 전의 카드키를 쓰지 못하도록 만들어주었습니다.

 

식사는 학교 내의 식당에서 할 수 있는데 저는 사는 곳이 리버홀이어서 리버홀 식당에서 주로 식사를 하였습니다. 기숙사 입사를 할 때 런치 팩을 하나씩 주는데 식당에 이것을 가져가면 식사를 한끼 더 한 것으로 계산합니다. 식사를 15식, 21식 중에서 택할 수 있는데 15식을 신청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주말에는 놀러 갈 일도 많고 주말에 길게 놀러 갔다 오면 15식도 남는 경우가 있습니다. 배가 그리 고프지 않을 때는 아침을 든든하게 먹고 난 다음에 후식으로 얻어놓은 과일을 점심 때 먹기도 하였습니다. 어차피 식당이 뷔페식이므로 먹고 싶은 만큼 마음껏 드실 수 있습니다. 음식은 잘 나오는 편이지만 매일 그게 그 음식이어서 시간이 지나면 질리실 수 있습니다.

 

샴푸, 비누, 치약, 칫솔 같은 생활용품들은 집에서 가지고 오신 후 한국으로 갈 때 버리고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여기서 사면 비싸게 살 염려도 있고 다 쓰지도 못합니다. 쓸 분량만 가지고 오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세탁은 층마다 세탁실이 있으므로 거기서 하시면 됩니다. 일단 세제를 사셔야 하는데 어차피 다 못쓰고 가므로 룸메이트랑 같이 사시거나 하셔서 돈을 절약하세요. 세탁비용은 1달러이고 건조기 돌리는 비용 역시 1달러입니다. 쿼터로 사용하셔야 되기 때문에 1층에 있는 동전교환기를 이용하셔서 쿼터 8개를 준비하신 후 세탁을 하시기 바랍니다. 세탁물의 양이 많을 경우 25센트 하나를 더 넣으시면 됩니다. 다만 세탁물이 너무 많아서 세탁기 안이 꽉 찰 경우에는 세제가 다 빠지지 않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체육관의 경우 러닝머신도 많고 스쿼시 하는 곳도 많이 있습니다.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시고 싶으시다면 유용하게 쓰일 것입니다. Photo ID와 같이 나오는 파란색 카드를 들고 가시면 입구에서 그것을 체크하고 통과시켜 줍니다.

 

4. 기타 정보

 

SK 텔레콤의 경우 LA 자동 로밍이 됩니다. 문자만 주고받는 경우 미국에서 한국으로 보낼 때 150원, 한국에서 미국으로 보낼 때 30원이므로 핸드폰과 충전기를 가져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별도의 로밍 비용은 필요하지 않습니다. 전화는 전화카드를 사시는 것이 좋으며, 미국 와서 사시는게 싸게 전화를 쓰실 수 있습니다. 저의 경우 코리아타운에 가서 구매하여 사용하였습니다. 디카는 필수입니다. 카드리더기와 USB 메모리를 같이 가져가면 사진을 저장하기에 편합니다. LAX공항(로스앤젤레스 공항)에서 내리셔서 UCLA에 가실 경우 지금은 Flyaway라는 UCLA로 바로 가는 셔틀버스가 생겨서 그것을 이용하시면 편하게 가실 수 있습니다. 다만 도착하는 곳이 UCLA 남쪽이므로 북서쪽에 있는 기숙사까지는 20분간 걸어가셔야 하며 가격이 4달러로 비싼 편입니다. 다른 방법으로는 LAX 공항 셔틀을 이용하여 LAX transit center로 가신 다음 Big Blue bus나 Culver city bus를 이용하여 UCLA로 가는 방법이 있습니다. 이 경우 학교 중앙에 도착하므로 보다 기숙사까지 가기 편합니다. 가격은 75센트입니다.

 

LA 근처에는 보러 갈 곳이 많습니다. 가까운 곳에 유니버셜 스튜디오를 비롯한 다양한 볼거리들이 있고, 주말에 샌디애고나 샌프란시스코를 방문하실수도 있습니다. 시간 계획을 잘 짜셔서 주말에는 샌디애고, 샌프란시스코 등을 방문하시고 주중 시간이 날 때 게티 센터나 할리우드 같은 곳을 방문하시면 될 것입니다. 캘리포니아 투어라고 하여 학교에서 신청할 수 있는 여행 프로그램이 있는데 그렇게 싸지는 않습니다.

 제일 좋은 것은 여행할 계획을 세우신 후 차를 렌트하여 여행하는 것입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보다 싸게 갔다올 수 있으며 시간에 묶이지 않고 자유롭게 여행을 하실 수 있습니다. 한인여행사에서 정보를 얻어 여행을 갔다 오는 방법도 있는데, 이 경우 출발지가 한인타운이어서 아침에 일찍 일어나야 한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5. 비용

 

항공비 : 85만원

비자신청, 보험 등의 잡비 : 30만원

수업료 및 기숙사비 : 350만원

여행경비 및 식사비 : 8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