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후기

[교과목수강자]UCLA 교과목 수강 후기

2014.04.28 손종배 Summer Session
1. 출국준비

 

 1)여권

 

저 같은 경우는 학교 여행사에 대행을 부탁하여 여권을 발급하였습니다. 현재는 남자대학생의 경우도 복수여권으로 발급되며, 이전에 필요했던 병역 관련 서류들은 준비할 필요가 없습니다.

 

  2)비자

 

UCLA에서 Finance 수강을 목적으로 가였기 때문에 I20 발급이 필수입니다. UCLA의 경우는 한국에 아틀라스인터내셔널이라는 대행업체가 있기 때문에 이곳을 통해 발급받는 것이 가장 빠릅니다. 이 때 국제학생 등록비라는 것이 필요하며, 약 50만원 정도가 필요합니다. 이 때 주의하실 점은 I20 발급에 시간이 꽤 소모되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빨리 신청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자의 경우 대행업체를 통하지않고 직접 서류를 준비하였는데 친구들과 비교해가며 틀린 부분을 없나 확인해가면서 하였기 때문에 큰 어려움은 없었습니다. 이 역시 아틀라스인터내셔널 홈페이지에 가면 작성법과 함께 예시또한 주어져 있기 때문에 큰 어려움이 없었습니다. 비자의 경우도 역시 가능하면 I20가 오자마자 신청해서 빨리 발급 받으시길 바랍니다. 여름방학이 되어갈수록 점점 비자 인터뷰 예약이 힘들어지기 때문입니다.

 

  3)항공권

 

항공권은 학교 여행사를 통하여 예매를 하였는데, 이용 항공사는 JAL을 이용하였습니다. 예매를 늦게 하는 바람에 약 100만원 정도의 요금을 지불하였는데, 항공권 역시 가능하면 summer session 신청할 때 미리 예약을 해두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예약의 경우는 위약금 없이 취소가 가능하기 때문에 빨리 예약을 할수록 좀 더 저렴한 가격에 좋은 조건을 가지고 항공권을 구입할 수가 있습니다.

 

2. 학교 및 기숙사 선택

 

  1)학교 UCLA를 선택하게 된것은 LA에 있다는 점이 크게 작용했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물론 서부의 다른 도시들도 많지만, 우리에게 익숙한 LA에서 한번 생활해보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2)기숙사 & 식사 기숙사는 UCLA안에 있는 Riber Hall로 선택했습니다. 7층 건물의 기숙사로, summer session을 들으러 각국에서 온 학생들이 생활하게 됩니다. 방은 2인실 또는 3인실에서 선택할 수 있으며, 방 배정의 경우 가능하면 아시아계 사람들끼리 배정을 해주는 듯한 모습이었습니다. 룸메이트 역시 카이스트에서 온 학생이었으며, 다른 친구들의 경우도 대부분 한국인이 꼭 한명씩은 있었습니다. 식사는 Rieber Hall에 딸려있는 식당에서 주로 먹었는데, 이 역시 출국 전 기숙사 신청을 할 때 meal plan을 신청해서 갔습니다. 저는 1주일에 15식을 신청하였는데, 주로 주말은 나가서 먹거나 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충분했다고 봅니다. 식사는 굉장히 잘 나오는 편이며, 거기 있는 것들을 전부 먹다보면 살이 많이 찐다는 것을 느끼시게 될 것입니다.

 

3. 대학생활

 

 1)수업 

 

저는 4학점 짜리 Finance라는 과목을 들었습니다. 제가 화학과임에도 불구하고 Finance를 수강한 이유는 그쪽으로 관심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수업의 경우 월, 수 10시부터 12정도 까지 수업을 하였는데, 100명 가까이 수강하는 대형강의 였습니다. 우리학교의 수학1 수학2 수업을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마이크를 사용함에도 불구하고 뒤쪽에 앉으면 잘 안들리는 경우가 많고, 주변에 떠드는 학생들 또한 많기 때문에 수업을 듣기가 힘듭니다. 따라서 수업은 가능하면 앞쪽 자리에 앉는 것이 좋을것입니다.

 

  2)기후

 

LA는 사막기후이므로 낮에는 정말 햇빝이 눈을 뜨지 못할 정도로 내리쬐고, 저녁에는 춥습니다. 낮에는 아무렇지도 않게 돌아다녔는데 저녁에 와보면 살이 시뻘겋게 타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따라서 선크림과 선글라스는 기본적으로 챙기셔야 하고, 긴팔도 준비해가야 합니다. 학교에서 이불을 주긴하지만 이불이 얇습니다. 추우면 카운터에 부탁하면 이불을 더 주기도 합니다. 한 일주일만 고생하면 저녁날씨에도 익숙해집니다.

 

  3)치안

 

LA를 가면 가장 걱정되는 부분이 아무래도 치안일 것입니다. 하지만 UCLA가 위치한 westwood의 경우 상당히 잘 사는 동네로 치안이 잘 되어있습니다. 또한 학교 내부에도 경찰서가 따로 존재하는 만큼 학교 내부는 굉장히 안전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4)학교주변

 

학교 주변에는 여러 가지 상점과 음식점들이 많습니다. 학교 정문 표시가 따로 없기 때문에 학교를 벗어나다 보면 여러 가지 상점들을 볼 수 있습니다. cvs라는 24시간 약국이 있는데 거의 편의점과 동일하다고 보시면 되고, Ralph와 wholefood market이라는 대형 마트가 있어 방에서 먹을 간식거리를 사오기도 좋습니다. 이 상점들에서는 할인카드를 꼭 만드시길 바랍니다. 이는 생각보다 할인폭이 상당히 크기 때문입니다. 또한 주변에 괜찮은 식당들도 많이 있기 때문에 학교에서 가끔씩은 이런 것들을 먹으러 가보기도 하였습니다.

 

4 . 여행

 

저는 일주일이란 기간에 수업이 이틀, 그것도 모두 오전에 끝났기 때문에 여행할 시간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점심을 먹고 바로 학교를 벗어나서 다운타운이나 LA의 주요 명소들을 돌아보았으며, LA안에서는 버스 노선만 잘 알아보고 가면 손쉽게 갈 수 있는 곳들이 많습니다. 여행책자들을 보면 가는 방법들이 잘 나와있으며, 버스 노선은 www.mta.net을 들어가시면 확인할 수 있습니다.